Profile
이온디

2014.10.03

자유게시판

XE 사용기 (by 라르게덴)

조회 수 1112 추천 수 0

XE 사용기

http://www.animeclub.net/zbXE/65334


저는 XE를 통하여 여러 프로그램을 만들었지만 프로그램과 관계된 직업도 아니고 특별히 전문 과정을 배운것도 없습니다.

(일반인이라는 거죵 ^^)

제가 XE를 이렇게까지 배우는 이유는 앞으로 사업을 할려고 하는데, 쇼핑몰이라든가 웹쪽으로 만들어야할 내용에 대해서

XE를 모델로 삼았고 현재 밑작업을 하고 있다고 할 수 있겠네요.

 

php, javascript 이런거 하나도 몰랐는데 zb4를 통하여 그것들이 무엇인지 알게 되었고,

이번 XE를 공부하면서 더욱 더 체계적인 표현,접근과 알지 못했던 오픈 라이브러리를 이용하는 법 등을 알게 되었습니다.

 

zb4와 XE이외에 다른 오픈소스는 제대로 이용해 보지 못하였기 때문에 다른 오픈소스를 가지고 기능을 만들라고 하면 못만들죠 ^^

 

 

XE에 대한 생각

 

XE가 나온다는 소식을 듣고(zb5 때 부터 배울려고 했었답니다.) XE 출시와 함께 XE를 파보기 시작했습니다.

현재 많은 분들이 zb4와 비교하여 볼때 어렵다고 하고 생소한 명칭의 방법, 생소한 구성, 생소한 유지보수 등에 대해 익숙하지 못하여

실제 zb4에서 XE로 넘어 오기를 어려워 하시는 분들이 많더군요.

 

XE를 zb4와 비슷하게 하면서 기존 사용자도 갈아탈 때 생소하지 않는 구성이라면 좋겠지만서도,

개인적으로는 과거는 잊고 앞으로 대세에 맞춰서 빠르게 익숙해져야 한다고 생각 합니다.

 

본인이 정말 쓰고 싶다는 마음이 강하다면 XE를 금방 이해하고 또 금방 배워나갈 수 있다는게 저의 생각입니다.

(어디까지나 저의 생각 ^^)

 

 

XE를 이용하여 만들면서...

 

제가 제일 처음 이해를 해야했던 부분은 다름아닌 DB Query를 기존에 소스상에서 이뤄졌던게 XML이라는 파일로 쪼개졌다는 것 입니다.

저는 정보를 불러오고 저장, 삭제만 마스터 한다면 그 다음은 어렵지 않다고 보았기 때문 입니다.

(처음에는 XE 질문/답변 게시판에도 질문을 했고 zero님에게도 쪽지를 보내서 물어보기도 하였죠 ^^)

 

계획은 차근차근

기존에 zb4에서 header, footer로 딸랑 두개 파일안에 모든걸 넣으셨던 분들은 종류 별로 쪼갤 필요가 있습니다.

여기서 종류란 style, javascript, 애드온, 레이아웃, 위젯, 모듈(이것까진 바라지 않겠습니다.) 이죠.

table이라는 올바르지(?) 못했던 태그법을 버리고 div로 대체, 그러면서 css를 이용하여 width="10" 이런걸 width:10px;로 처리 하는 버릇

공통적으로 실행되어야 할(기존에 header 파일에서의 새로운 정보 출력 등) 것들은 애드온과 위젯을 통하여 불러 올 수 있도록 개선

 

우선 본인만의 기능으로 홈페이지를 만들었었던 분이라면 애드온을 제작해보는걸 추천합니다.

애드온에서도 javascript와 css를 불러오는 간단한 애드온.

최종적으로는 애드온안에서 DB도 불러오고 함수도 만들고 중심 모듈을 인터셉트 하는것도 배우면 좋겠죠.

 

그 다음 위젯. 이건 스킨을 배우라는게 아니라 직접 만들어보라는 거죠. 모델로 되는 위젯을 그대로 복사하여 다른이름으로 저장.

그리고 조금씩 자신이 필요로 하는 기능을 덧붙여 나가면 좋을 듯.

 

 

XE의 단점

 

별로 잘 하지도 못하는 사람이 단점을 뽑는다는게 좀 우낄수도 있으나, 이제까지 만져 본 바로의 느낌을 적어봅니다.

 

사용자가 따라가기 힘듬

XE 시작으로 1년이 지났고 그 동안 많은 기능개선 버그 수정, 새로운 기능이 생겨 났습니다.

그리고 기존에 XE를 통해 홈페이지를 만들었던 사람들은 새로운 것에 따라서 본인이 만들었던 것을 수정 해야 합니다.

길게는 6개월, 짧게는 한달에 한번꼴로 나오는 업데이트를 죄다 하면서 본인의 입맛에 맞는 기능을 계속 유지하는 것이 힘들더군요.

 

아직 코어부분이나 여러 메뉴얼 등을 커뮤니케이션하기 힘든 단계라고는하지만 지금까지의 느낌은 코어를 강하게 해두고 만들어가는게 아니라

아직까진 기능적으로 좀 더 많이 구현해 놓고 다듬어 갈 것 같은 느낌이랄까요.

이 부분에 있어서 하루빨리 코어단을 완성하여 더 이상 심한 업데이트가 없었으면 하는 바램 입니다.

 

스킨의 구성

스킨 활성화가 되지 못하는 것은 단단한 메뉴얼보다는 그 구성법에 있다고 보입니다.

이 부분은 과거 zb4의 메뉴얼을 채택하여 파일을 쪼개도 문제가 없다고 봅니다.

list.html을 시작으로 여러 파일을 나눠서 include 방식으로 취하고 있는데, list.html을 시작으로 나눠지는 파일을

zb4 구성과 똑같이 하여 list.html안에서는 최대한의 프로그래밍 처리를 해 두고,

include 되는 파일에서는 꾸며지는 태그와 필요 변수만 놓아 두면 zb4에 익숙한 사람들도 만들기 한결 쉬울 걸로 보입니다.

 

이 부분은 누군가(저 부터해서) 그 구성만 바꿔서 배치하면 되는 문제이지만 이것이 공식적으로 만들어진 표준이 아니라면,

또 업데이트시 재차 반복적인 수정이 있어야 하기 때문에 좋은 방법은 아닌 것 같습니다.

표준으로써 스킨의 구성을 달리하면 좋을 듯.

 

속도

이건 뭐 모두가 알고 있고 단점으로 표현하는것도 지금단계에서는 무리가 있겠네요.

확실히 텍스트큐브와 비교해보면 속도의 차이는 놀라울 뿐 입니다. 이렇게나 차이가 나는건가 하고요... ^^

이 부분은 제 실력이 낮아서 뭐라 말할 순 없지만 앞으로의 경쟁력은 정보,속도전이니까 빨리 개선되었으면 좋겠군요. ^^

 

 

바라는 점

 

사업을 하려고 준비중이니 역시나 쇼핑몰 기능이겠죠.

모듈까지 만들어 보고 쇼핑몰이라는거 XE를 통하여 만들어 볼 수 있을 법하다고도 생각도 드는데(자신은 없습니다만)

그럴 시간적여유도 없고 대단한 실력도 아니라서... XE 개발자 분들이 만들어 주길 기다리고 있는 상태 입니다.

쇼핑몰이 하루빨리 모습을 보였으면 좋겠군요.

 

 

마무리

 

위 내용들은 그냥 제가 이제까지 써보면서 생각헀던 내용들이니 그냥 그려러니하고 넘겨 주시기 바랍니다. ^^

앞으로 XE가 강력해져서 새로운 기술을 받아들이는 것이 아니라 그 기술을 직접 만들어내는 선두주자로 되었으면 하는 바램입니다.

 

 

 

이 글을 읽어주신 분들... 고맙습니다. ^^

Profile
8
Lv
이온디

이온디 홈페이지는 간결하며,

 손쉽게 수정할 수 있습니다.

0개의 댓글

에디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