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든 삶은 작고 크다
첨부파일 https://eond.com/mypoem/422042

모든 삶은 작고 크다

어딘가에 있든 무얼 하든

아등바등 우리는 살아간다

결국은 오십보백보

약간의 틈을 만들고 살며

내 어린 아이의 한창 예쁜 모습을 바라보며

내 늙으신 어머님의 조금이라도 젊은 날을 함께하며

다시 되돌아올 수 없는 오늘 하루를 덧없이 시들게 보내지 않기를

굳어진 오늘의 낡은 나를 버리고 살기를.


나의잠언/

코멘트 0
접기/펴기 | 댓글 새로고침
 
 
Total 40 articles in 1 / 3 pages
번호 제목 제목 조회 수
공지 나의 잠언 1316
현재글 [시] 모든 삶은 작고 크다 5
39 [시] 내 걸음을 바라보며 걷는다 8
38 [시] 비밀글 어릴때 배워둘걸... 0
37 [시] 비밀글 자기 의식과 자기관리 0
36 [시] 메뚜기는 끝났다. 12
35 [시] 그대를 바라보는 건, 32
34 [시] 불쏘시개 23
33 [시] 녹주에게 53
32 [동시] 엄마 오는 날 16
31 [시] 전하지 못한 이야기 30
30 [시] 한줌의 밥 463
29 [시] 비밀글 얼마나 좋을까 전문 851
28 [시] 비밀글 고등어와 아버지 5
27 [시] 나는 아버지가 돈을 쉽게 버는 줄 알았습니다. 899
26 [시] 지나간 아이들을 그리워한다 1284

해시태그 디렉터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