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온디

따뜻한 커피같은 토닥 커뮤니티

세월호, 71시간의 기록
한국어
Profile
이온디

2007.12.11

오금리에서 / 문지원

조회 수 8303 추천 수 0
작가 문지원 
관련 URL http://blog.daum.net/loveplanner/9944650 

오금리에서

 

                                 문지원

 

쓸쓸할 틈도 없이 마당앞에
깔린 은행잎을 밟습니다

아직도 두 세송이 달린
장미문을 지나
은행나무 사이를 돌아 돌아 나옵니다

찬바람에 쐬이는 허리를
덮으며 겨울에게 웃습니다
우리 따뜻하게 지내 보자

사람들은 착해지는 물에
세수를 했나 봅니다
눈이 둥그렇고 하얍니다

모자도 쓰고 점퍼도 입었지만
가슴은 춥습니다
따뜻해지는 주문을 욉니다

친구처럼
밤이 오고 겨울이 오지만
맞이하고 보내야지요

내내 해오던 일입니다
혼자서 추억하고 잊어가는
중입니다

Profile
1
Lv

1개의 댓글

Profile
이온디
2017.08.18
무슨 마음으로 이 시를 옮겨적었는지, 이미 언 십년 전의 일이라
아마 알진 못하나, 
아마 이별하고 나서 이별의 아픔이 쉬이 잊혀진 즈음에서야 
이별하는 일이 '내내 해오던 일'이었음을 말하고, '혼자서 추억하고 잊어가는 중'이었다고 말했음이라.

#감성짙은시퍼오기
에디터
번호 제목 조회 수 날짜
[시] 오금리에서 / 문지원 1 8303 2007.12.11
102 [시] 아버지의 마음 / 김현승 11968 2007.11.26
101 [시] 추억에서 / 박재삼 10325 2007.11.14
100 [시인] 황지우에 대해서 10064 2007.09.13
99 [시] 머리 깎는 시간 / 김기택 5178 2007.08.20
98 [시] 엄마걱정 / 기형도 5840 2007.08.19
97 [시] 비가 오려 할 때 / 문태준 1 5646 2007.08.19
96 [시] 빈집 / 기형도 5927 2007.08.19
95 [시] 혼자가는 먼 집 / 허수경 92 2007.08.19
94 [시] 소풍갑시다 / 허수경 4052 2007.08.19
93 [시] 아내 / 고광규 3870 2007.08.15
92 [시] 살아야 한다는 근사한 이유 / 여림 3499 2007.08.14
91 [시] Time-Tested Beauty Tips 3126 2007.08.12
90 [시] 그대가 생각났습니다 / 이정하 2933 2007.08.03
89 [시] 문의 마을에 가서 / 고은 3108 2007.06.02
88 [시] 소망 3013 2007.04.04
87 [시] 그대 봄비처럼 오시렵니까 / 김설하 3518 2007.04.03
86 [시] 오감도 / 이상 2999 2007.04.01
85 [시] 사모 / 조지훈 4201 2007.04.01
84 [시] 사랑 / 바울 2662 2007.04.0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