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온디

따뜻한 커피같은 토닥 커뮤니티

세월호, 71시간의 기록
한국어
Profile
이온디

2009.03.14

슬픈인연 / 윤동주

조회 수 10237 추천 수 0

슬픈인연

-윤동주

단,
단 한번의 눈마주침으로
서로를 그리워하고
서로를 사랑하게 되었으니
슬픔은 시작 되었습니다.

서로를 그리워 하면서도
못본체 하고
사랑을 하면서도 지나쳤으니
서로의 가슴의 넓은 호수는
더욱 공허 합니다.

자신의 초라함을 알면서도
사랑은 멈출줄 몰랐고
서로가 곁에 없음을 알면서도
눈물은 그칠줄 몰랐습니다.

이제,
서로가 한발씩 물러나
눈물을 흘릴줄 압니다
이들은
우린 슬픈 인연이라 합니다.

Profile
1
Lv

0개의 댓글

에디터
번호 제목 조회 수 날짜
123 [시] 한충자 / 내손 40 2019.01.01
122 [시] 낙화 / 이형기 49 2016.12.03
121 [시] 비공개 2 0 2016.11.30
120 [시] 내가 사랑하는 사람아 / 용혜원 124 2015.08.31
119 [시] 남신의주 유동 박시봉방 / 백석 172 2015.08.25
118 [시] 사모 - 다큐 3일, 묵호항 편에서(고석기) 281 2015.08.25
117 [시] 찔레꽃 - 송찬호 287 2015.08.05
116 [동시] 시 쓰고 혼났다 1353 2014.01.24
[시] 슬픈인연 / 윤동주 10237 2009.03.14
114 [한시] 독서유감 [讀書有感] / 서경덕 9216 2009.03.02
113 나의 하나님 / 김춘수 2 10069 2008.11.19
112 북극성 / 정호승 2 8167 2008.11.19
111 사랑을 놓치다 / 윤제림 1 8767 2008.09.07
110 이런 시 / 이상 1 10132 2008.09.07
109 사랑은 우연처럼 다가와서 /최태선 6748 2008.08.02
108 [한시] 청산별곡(靑山別曲) 3 7845 2008.02.29
107 [시] 그건 사랑이었지 / 루시드 폴 1 9036 2008.02.17
106 [시] 청혼 / 조기영 11571 2008.02.15
105 [한시] 가다가 중지곧 하면 아니감만 못하리라. 10092 2008.01.11
104 [시] 봄이 오면 / 이해인 9155 2007.12.11